• Welcome Page
    • drawing
    • photos
    • cinema
    • essay
    • poems
    • music
    • toons
    • books
    • mail

자카르타에는 오리가 산다

posted Sep 14, 200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자카르타에는 오리가 산다


자카르타시(市)는 올해 우기에도 잠수했습니다

이번에는 북쪽 제방 옆 저지대부터 키높이 물 속으로 뛰어들었습니다

일 년 내내 유연휘발유의 기름때와 매연을 잘도 참아내는

자바의 신령(神靈)들이 용하다 싶은 생각이 들 즈음이 되면

그건 이 도시의 토박이 천만 인구가 일제히 물오리떼로 변신해

서산 간월도 겨울 갯벌에서처럼 가지런한 날갯짓을 보여주는 행사가

가까웠다는 신호입니다


식수가 스스럼 없이 오수와 몸을 섞고

작은 쓰레기들 동동 띄운 흙빛 바다는 더 큰 쓰레기 더미를 삼킵니다

아이들은 어장으로 변한 철공소 자리에서 투망질을 하고

교통체증 몸살을 앓던 시가(市街)는 지질학적 시간을 거슬러

밀림의 습지로 돌아옵니다 물오리떼는 아무도 화내는 일 없이

서로의 목덜미를 쓰다듬으며 인사합니다


갈라진 땅으로부터 불을 뿜어올리는 하늘을 두려워하는 법이나

그 속에 누이와 자식을 묻어본 슬픔 따위를 배우지 못한 나는

배기관을 하늘로 치켜든 대형트럭의 지붕위로 달아나

하늘을 향해 주먹을 휘두르다가 뒤늦게야 발견합니다

이번에도 저 이쁜 군무에 끼이지 못하고 컹컹

젖은 털로 늪지를 배회하는 몇 마리 외래산 뭍짐승들의

성마른 경계자세만 취하는 나의 찌푸린 문명(文明)을


그러나 아니야 아니야 그것도

아무 일도 아무 일도 남십자성 아래

흐드러진 천리향 꽃잎 자꾸만 떨리게 만드는 저 거대한 물오리떼의

날개 바람

 

2008.3.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14 내 사랑의 비결은 2010.06.06 1316 67
113 Sonnet for a Befallen Petal 2009.06.11 1190 74
112 푸른 산 file 2008.09.14 1095 77
» 자카르타에는 오리가 산다 2008.09.14 1134 57
110 행운목 2008.09.14 1127 57
109 발리에서 2008.09.14 1020 60
108 창란젓 2008.09.14 1200 61
107 외가집 2008.09.14 1067 41
106 熱帶花 2008.09.14 1067 48
105   →feedback 2008.09.14 1034 43
104 체리 블라섬 2008.09.14 1209 56
103 다시, 사막에 서서 2008.09.14 1016 37
102 손해사정인 2008.09.14 1052 43
101 바람 부는 날의 노래 / Sonnet on a Windy Day 2008.09.14 1053 43
100 새외근황(塞外近況) 25 / For Amelia 2008.09.14 1210 44
99 아내 2 2008.09.14 1036 38
98 짧은 날의 노래 / A Short Day's Song 2008.09.09 767 36
97   →feedback 2008.09.09 1008 25
96 새외근황(塞外近況) 24 2008.09.09 956 23
95   →feedback 2008.09.09 1008 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