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lcome Page
    • drawing
    • photos
    • cinema
    • essay
    • poems
    • music
    • toons
    • books
    • mail

추운 날의 노래

posted Nov 07,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냥 추운 날

말고 눈동자 시리게 맑은 날

물방울처럼 맺힌 당신의 슬픔 속에

내가 머물리

꺼진 형광등의 비릿한 잔광처럼

당신의 눈빛 속에 내 남아 있으리

머리맡에 덮어둔 책갈피 속 활자처럼

내 거기서 당신을 위로하리

몸살을 알리는 미열처럼

내 거기서 당신에게 

작은 소리로 짧은 말 건네리

당신의 눈물 한구석에 작게 웅크린 채

차가운 분노로 내 당신을 지켜주리

시리도록 추운 날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6 숨은 그림 찾기 2008.08.06 1032 20
15 일산(一山)의 달 2008.05.12 1293 20
14 그는 2008.04.30 1043 20
13 바다 2008.05.06 1184 19
12 봄날은 간다 2008.05.21 1208 17
11 맨하탄의 달 2008.05.12 1131 16
10 꽃을 그리는 법 2008.04.11 1233 16
9 머스캇의 달 2008.05.12 1058 15
» 추운 날의 노래 2017.11.07 6545 3
7 空き瓶の低いため息空っ風 file 2020.12.20 78 2
6 古里の海の香りや風邪薬 file 2020.12.20 48 1
5 눈 오는 날 2023.01.23 117 1
4 植木鉢描いて花の便り待つ file 2020.12.20 7962 0
3 霧立つと波音聴こゆる国道に file 2020.12.20 35285 0
2 紅葉川無口な砂利を触る岸 file 2020.12.20 33 0
1 Iambic contraries 2021.03.14 102356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