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lcome Page
    • drawing
    • photos
    • cinema
    • essay
    • poems
    • music
    • toons
    • books
    • mail

바람 부는 날의 노래 / Sonnet on a Windy Day

posted Sep 14, 200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바람 부는 날의 노래


수근대던 너의 생각들은

달아나도 차마 멀리는 못가고

한 올씩 기다란 너의 머리카락이 되어

바람이 빗어주는 날에만

바람의 무심한 모양을 닮는다


드러낸 너의 목덜미를 탐하고

달콤한 살 냄새를 훔쳐가는 봄바람

그 서늘한 잔등에 올라타고

가자, 밤기차처럼 뜬눈으로

밤이 길어도 외롭지 않거나

외로움 말고는 무엇 하나 없는 데로


벛꽃잎 눈처럼 내리는

진해 항구까지 내리 달려, 이왕이면

바다로 달아나 물이나 돌이나

흰 무릎 수줍게 잠긴 섬이 되자

달디 달아 어지러운 바람 부는

달 밝은 봄밤에


Sonnet on a Windy Day


Your murmuring thoughts escape from you in vain

They cannot flee afar, become your hair,

and only by the combs of the passing air

can take the heedless shape in a matching strain.

The wind desires your neck that's bare and plain,

and lusts the sweetness of your flesh so fair.

On this a wind, shall we ride as a pair

like passengers on a slow unsleeping train.

It's southward bound where there's no solitude

if not, where there are none but lonely seas

beyond the town where snowy petals fall.

There in the ocean, we'll change our habitude,

become small islands plunged down to our knees,

and hear the wind, its sweet and dizzy call.


 

2006.4.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6 The Stroll 2006.04.17 2203 37
15 戀詩 2008.04.22 3136 34
14 불확정성의 법칙 / Indeterminacy Sonnet 2008.07.31 3141 59
13 추운 날의 노래 2017.11.07 6695 3
12 植木鉢描いて花の便り待つ file 2020.12.20 8001 0
» 바람 부는 날의 노래 / Sonnet on a Windy Day 2008.09.14 8528 43
10 熱帶花 2008.09.14 9357 48
9 아내 2 2008.09.14 11150 38
8 Love is 2006.04.21 25474 38
7 Sonnet for a Befallen Petal 2009.06.11 27629 74
6 霧立つと波音聴こゆる国道に file 2020.12.20 35434 0
5 봄비 2008.04.12 43868 23
4 江ノ島で夢を夢見る吾れに遇う file 2012.07.12 56225 40
3 Sonnet on a Cold Day 2006.04.14 77234 29
2 Iambic contraries 2021.03.14 102754 0
1 새외근황(塞外近況) 25 / For Amelia 2008.09.14 108826 4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