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lcome Page
    • drawing
    • photos
    • cinema
    • essay
    • poems
    • music
    • toons
    • books
    • mail

에치고유자와(越後湯沢) 헤기소바(へぎそば) 가게 신바시(しんばし)

posted Mar 20, 201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nisin.jpg

 


니이가타현이 자랑하는 음식에는 쌀과 술만 있는 것이 아니라 헤기소바라는 메밀국수와 청어 조림(にしんの煮付け)도 있다. 물론 이것을 함께 맛볼 수 있는 식당도 있다. 에치고유자와 역에서 백여미터 떨어진 곳에 있는 신바시(しんばし)라는 곳이다.

헤기소바는 메밀 가루에 청각채(후노리, 布海苔)라는 해초를 사용해 쫄깃쫄깃한 느낌을 더한 소바를 ‘헤기’라고 부르는 네모난 나무상자에 얹어 내는 소바다. 헤기에 넣어 식힌 소바는 3-4인분 분량이 되는 크기로 나온 것을 덜어 먹는다. 우선 양이 푸짐한 것이 마음에 들고, 뚝뚝 잘 끊어져 목으로 넘기는 맛으로 먹는 보통의 소바와는 달리 씹는 맛도 즐겁다. 각자 자기 그릇에 덜어 평범한 쯔유(つゆ)에 찍어 먹고, 여느 소바집처럼 먹고 난 뒤에는 소바를 끓인 따뜻한 소바유(蕎麦湯)를 따로 마시거나 남은 쯔유에 넣어 입가심을 한다.

청어는 명태, 고등어와 함께 니이가타 해안에서 많이 잡히는 생선인데, 이것을 술지게미(사케카스, 酒粕)에 절이거나 그냥 양념을 해서 졸이는 ‘니신노니즈케’가 이곳의 특산물이다. 식당 신바시에서는 이것도 파는데, 먹어보니 달짝지근한 맛이 배인 생선조림이었다. 맛이 좋긴 했지만 술안주 삼아 밥이랑 먹었으면 더 좋을뻔 했다. 생선조림이라니, 아무래도 점심식사로 먹는 소바와는 궁합이 그리 잘 맞는 맛은 아니었다. 특산물을 두루 다 경험해 보겠다는 과욕이 부른 결과였다. 욕심을 내서 더 좋은 결과를 얻는 경우란 이 세상에 없는 법이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3 아와지초(淡路町) 이자카야(居酒屋) 미마스야(みます屋) file 2011.09.25 909 17
32 아카사카(赤坂)의 홋카이도(北海道) 요리점 키타구라(北蔵) file 2011.10.20 918 16
31 아키타현(秋田県) 2012.05.06 836 57
30 아키타현(秋田県) 안도(安藤)양조장 키타우라(北浦) 본관 file 2011.09.24 777 24
29 안면도, 2005.7. file 2006.06.22 1034 53
28 야마가타현(山形県) 2012.05.05 774 60
27 에치고유자와(越後湯沢) 폰슈칸(ぽんしゅ舘) 키키자케 코시노무로(利き酒 越の室) file 2012.03.20 968 54
» 에치고유자와(越後湯沢) 헤기소바(へぎそば) 가게 신바시(しんばし) file 2012.03.20 1050 51
25 오쿠유자와(奥湯沢) 카이가케 온천관(貝掛温泉舘) file 2012.03.20 931 59
24 요시와라 다이몽(吉原大門) 앞 텐돈식당 ‘제방 옆 이세야’(土手の伊勢屋) file 2011.09.24 1619 22
23 요츠야(四谷) 스시쇼(すし匠) file 2011.11.05 1128 20
22 음식으로 보는 일본 2011.07.23 804 21
21 이로하 팬그램(pangram) file 2012.05.05 1047 49
20 이상기후 2009.08.05 903 41
19 이와테현(岩手県) 모리오카시(盛岡市) 냉면집 푠푠샤(ぴょんぴょん舎) file 2012.03.18 774 26
18 이와테현(岩手県)의 먹거리 2012.03.18 651 27
17 인도네시아 투병기 2008.06.16 1180 65
16 일본 음식 이야기를 접으며 2012.09.13 928 63
15 일본 음식의 지방색 2012.03.14 750 27
14 입대한 아들에게 2017.04.30 4485 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