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lcome Page
    • drawing
    • photos
    • cinema
    • essay
    • poems
    • music
    • toons
    • books
    • mail

    →다시 그린 덧칠과의 비교에 관해

posted Jun 22, 200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그림 잘 감상했습니다. Before/After 식으로 구별해서 보니 역시 전후의 차이가 있습니다. 말씀하신대로, 화면속의 Before가 더 그림다운 느낌이 듭니다.

 

    아마도, Before 그림을 그릴 때의 순수한 마음 즉 재료에 대한 무심함이 After 에서는 재료에 대한 인위적인 탐구심 즉 공부 쪽으로 기울었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전 After 그림에 더 좋은 평점을 주고 싶습니다. After가 있었기에 Before와의 비교를 통해서 더 많은 것을 생각하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림 자체에 대한 평가보다는, 그림을 그려나가는 과정이 그리는 행위에 더 진지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주기 때문입니다.

 

    아름다운 느낌이란 (그림다운 느낌이란) 어찌 보면 마음에 따라, 생각의 변화에 따라 수시로 변화되는 그 무엇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림이 변화무쌍하게 소용돌이치는 인생과 떨어질 수 없는 한 부분이면서 곧 전체가 되는, 그런 시간이 곧 올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면 그림에 대해 더 자유스러워 지지 않을까요.

 

                                                                                                                                    -   KYM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40 새 영화글 삽화(2) file 2011.01.05 1092 50
139 a ruin file 2006.04.14 1081 23
138 영화글 삽화 모음 (5) file 2009.03.07 1068 57
137 繪事後素 (2) file 2008.06.19 1062 33
136 Small Bean's School Project file 2007.06.17 1061 17
135 영화글 삽화 모음 (1) file 2009.03.07 1059 50
134 New York file 2006.04.14 1058 24
133 Summer ended 2006.04.14 1058 30
132 영화글 삽화 모음 (4) file 2009.03.07 1057 68
131 A Friend's Daughter file 2006.06.17 1051 27
130 The Painted Veil file 2011.01.25 1026 44
129 Roma+Venecia file 2006.04.14 1020 22
128 Al Qantab file 2006.04.14 1010 29
127 file 2008.07.25 1007 45
126 in Iraq 2006.04.14 1004 22
125 Emily file 2006.04.14 997 18
124 Graffiti, 1984 file 2006.05.30 995 19
123 Pastel again file 2007.06.18 994 18
122   →제 사견입니다 2007.06.20 994 21
»     →다시 그린 덧칠과의 비교에 관해 2007.06.22 988 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