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lcome Page
    • drawing
    • photos
    • cinema
    • essay
    • poems
    • music
    • toons
    • books
    • mail

Emily

posted Apr 14, 200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토끼를 보더니 6살 꼬마는 잠간의 망설임도 없이 Emily라는 이름을 붙여주었다.
석달뒤, 꼬마가 죽은 에밀리를 안고 방으로 들어왔을 때, 식구들을 놀래킨 것은
토끼의 사체보다도, 주검의 징그러운 겉모양에 애정을 빼앗기지 않는 꼬마의 태도였다.
그 덕분에, Emily는 우리 곁을 떠난지 오래지만 아직도 식구의 한명으로 남아 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40 새 영화글 삽화(2) file 2011.01.05 1092 50
139 a ruin file 2006.04.14 1081 23
138 영화글 삽화 모음 (5) file 2009.03.07 1068 57
137 繪事後素 (2) file 2008.06.19 1062 33
136 Small Bean's School Project file 2007.06.17 1061 17
135 영화글 삽화 모음 (1) file 2009.03.07 1059 50
134 New York file 2006.04.14 1058 24
133 Summer ended 2006.04.14 1058 30
132 영화글 삽화 모음 (4) file 2009.03.07 1057 68
131 A Friend's Daughter file 2006.06.17 1051 27
130 The Painted Veil file 2011.01.25 1026 44
129 Roma+Venecia file 2006.04.14 1020 22
128 Al Qantab file 2006.04.14 1010 29
127 file 2008.07.25 1007 45
126 in Iraq 2006.04.14 1004 22
» Emily file 2006.04.14 997 18
124 Graffiti, 1984 file 2006.05.30 995 19
123 Pastel again file 2007.06.18 994 18
122   →제 사견입니다 2007.06.20 994 21
121     →다시 그린 덧칠과의 비교에 관해 2007.06.22 988 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