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elcome Page
    • drawing
    • photos
    • cinema
    • essay
    • poems
    • music
    • toons
    • books
    • mail

채근담 - 예서

posted Oct 17,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채근담(菜根譚)_後集 第070章


寵辱不警 閒看庭前花開花落.
총욕불경 한간정전화개화락.

去留無意 漫隨天外雲卷雲舒.
거류무의 만수천외운권운서.

晴空朗月 何天不可翶翔而飛蛾獨投夜燭.
청공랑월 하천불가고상이비아독투야촉.

淸泉綠卉 何物不可飮啄而鴟鶚偏嗜腐鼠.
청천록훼 하물불가음탁이치효편기부서.

噫! 世之不爲飛蛾鴟鶚者幾何人哉.
희! 세지불위비아치효자기하인재.



영욕에 놀라지 않으며 한가로이 뜰 앞에 꽃 피고 지는 것을 바라보노라.

가고 머무름에 뜻이 없으니 무심히 하늘 밖에 구름이 모이고 흩어지는 것을 바라보노라.

맑은 하늘 밝은 달에 어느 하늘엔들 날아오르지 못하겠는가마는 부나비는 홀로 밤 촛불에 뛰어들고,

맑은 샘 푸른 물에 어느 물건인들 먹지 못하겠는가마는 올빼미는 오로지 석은 쥐 고기만을
탐내는구나.

아! 이 세상에 부나비나 올빼미 같지 않는 사람이 그 몇이나 되리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120 초의선사 시 - 행서 file 2016.10.30 244 9
119 채근담 - 예서 file 2016.10.30 331 9
118 李廷馣 시 file 2016.10.30 121 8
» 채근담 - 예서 file 2016.10.17 202 9
116 獨誠 - 예서 file 2016.10.03 149 9
115 이덕무 시 - 예서 file 2016.10.03 148 7
114 사란 file 2016.10.03 91 7
113 매월당시 - 초서 file 2016.10.03 190 7
112 채근담 - 행서 file 2016.10.02 167 10
111 동성상응 - 예서 file 2016.10.02 115 9
110 도법자연 - 전서 file 2016.10.02 113 9
109 망득쾌락 누득환희 - 예서 file 2016.10.02 166 7
108 종덕시혜 - 예서 file 2016.10.02 417 9
107 中和 - 전서 file 2016.10.02 144 10
106 복락 - 전서 file 2016.10.02 84 6
105 최광진체 file 2016.10.02 116 10
104 매월당 시 (해서, 초서) file 2016.09.19 384 8
103 장진 시 (행서) file 2016.09.19 204 9
102 완산 시 (행서) file 2016.09.19 177 9
101 논어 술이 (행서) file 2016.09.19 266 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